[성심당 대전역점 월세] 얼마면 적당할까? 시민 의견 분분

성심당 대전역점 월세

성심당 대전역점의 적정 월세 금액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합니다.

하지만 다음과 같은 사실들을 고려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현재 월세 수준

  • 성심당 대전역점은 월 26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대전 최고의 빵집입니다.
  • 하지만 코레일유통은 내부 규정에 따라 기존 월세 1억원의 4배인 4억4100만원의 월 수수료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 이는 성심당 대전역점 월평균 매출의 17% 수준입니다.
  • 코레일유통은 전국 임대료 상위 10개 매장의 평균 수수료가 30%를 넘는다는 점을 근거로 월세 인상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업계 관행 및 규정

  • 성심당을 제외한 전국 임대료 상위 10개 매장의 평균 월세는 매출액의 6% 수준입니다.
  • 코레일유통 자체 규정상 임대료는 매출액의 10%를 넘지 않도록 되어 있습니다.

논점

  • 매출 대비 수수료 비율 : 4억4100만원의 월세는 성심당 대전역점의 매출 대비 17% 수수료에 해당합니다. 이는 다른 임대 상위 매장 대비 낮은 수준이지만, 코레일유통 내부 규정에 따르면 적정 범위에 들지 못합니다.
  • 입지 : 대전역은 대전의 중심 교통 허브로서 높은 인구 유동량을 자랑합니다. 이는 매장 매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소입니다.
  • 브랜드 가치 : 성심당은 대전을 대표하는 빵집으로서 높은 브랜드 가치를 지니고 있습니다. 이는 고객 유치 및 매출 증대에 기여하는 요소입니다.
  • 코레일유통 내부 규정 : 코레일유통은 내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책정하고 있습니다. 이는 공기업으로서 투명성을 확보하고 재정 안정성을 유지하기 위한 조치입니다.

양측 입장

  • 성심당 측은 4억원 월세가 너무 비싸다는 입장입니다.
  • 코레일유통 측은 규정을 지켜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종합해보면 업계 관행과 코레일유통 규정, 그리고 성심당의 매출 수준 등을 고려할 때 월 2억원 전후가 적정 수준일 것으로 보입니다.

결론

성심당 대전역점의 적정 월세는 위의 모든 요소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결정되어야 합니다.

코레일유통과 성심당 양측은 합리적인 논의를 통해 서로에게 부담이 되지 않는 월세 수준을 모색해야 할 것입니다.

Leave a Comment